글번호
11537

임준택 수협 회장, “수산업, 식량안보 위기 해결책”

수정일
2022.05.19
작성자
홍보실
조회수
188
등록일
2022.05.19

임준택 수협 회장,“수산업, 식량안보 위기 해결책

수산물 생산 최일선 어업 현장 찾아 목소리 청취

강원·경북 지역 어업인 만나 현안해결 나서

수산업 당면현안 어업인 입장에서 풀어나갈 것강조



임준택 수협중앙회장은 수산물 생산을 통한 국민의 식량 공급을 책임지고 있는 최일선 어업현장을 찾아 어업인과 직접 소통하며 수산업 현안 해결에 적극 나섰다.

 

임 회장은 17일부터 18일 양일간 강원고성군수협과 죽변수협에서 각각 개최된 강원과 경북지역 현장 간담회에서 지역 수협 조합장과 어업인을 만나 수산업 생산성 증대방안과 수산현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이번 간담회에 참석한 어업인들은 해상풍력발전소 건립 일본 원전 오염수 방류 비어업인 해루질 CPTPP(포괄적·점진적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 가입 추진 등 어업경영에 걸림돌로 지목되고 있는 수산업 당면현안 해결을 위해 수협이 적극적으로 나서 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대해 임 회장은 이번 간담회에서 나온 현장 의견을 토대로 정부와 국회를 상대로 어정활동을 통해 어업인 입장이 제대로 반영 될 수 있도록 수산현안 해소에 주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양 지역 간담회에서 임 회장은 국민에게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하는 우리 수산업은 식량산업으로써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음에도 그 중요성이 간과되고 있다수산업은 우리나라 식량안보에 핵심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임 회장은 이어 바다에서 행해지는 각종 개발과 시장 개방 압력에서도 묵묵히 수산현장을 지킨 어업인들 덕분에 식량안보 위기속에서도 국민들이 신선하고 안전한 수산물 먹거리를 즐기고 있다며 어업인들을 격려했다.

 

한편, 수협은 이번 간담회에서 어업 생산 기반 조성과 어가소득 증대에 힘써 온 강원지역 어업인 4, 경북지역 어업인 3명에게 수산업발전유공 표창장을 수여하고, 강원·경북 어촌계에 공기청정기 등 증정품을 전달했다. <>


첨부파일